화재 전소됐던 수원교회, 하나님의 '기대' 가운데 희망을 쏘다
상태바
화재 전소됐던 수원교회, 하나님의 '기대' 가운데 희망을 쏘다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19.10.26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예배당을 건축하고 봉헌한 수원교회
새로운 예배당을 건축하고 봉헌한 수원교회
새로운 예배당을 건축하고 봉헌한 수원교회 모습
새로운 예배당을 건축하고 봉헌한 수원교회 모습
수원교회 예배당 봉헌 예배 모습
수원교회 예배당 봉헌 예배 모습

지난 해 7월 화재로 예배당과 사택이 완전 전소되었던 부여 수원교회가 새로운 예배당과 사택을 건축하고 예배당 봉헌 예배를 드렸다. 화재대책위원장 황대근 목사의 사회로 시작된 예배당 봉헌 예배는 충청노회 부노회장 나성주 장로의 기도와 가곡교회 서원선 목사의 성경봉독, 충청노회 사모합창단의 찬양 후 대전중앙교회 고석찬 목사가 요 21장15절을 본문으로 ‘더 큰 기대’라는 제목으로 “수원교회가 예루살렘 성벽이 무너지고 훼파된 것 처럼 큰 화재가 나 폐허가 되었는데 오늘 하나님께서 건물과 모든 것을 주시고 봉헌하게 하셨다. 하나님께서 수원교회를 특별히 사랑하신다는 것을 보여 주셨다. 하나님이 특별히 사랑하실 때는 이유가 있다. 하나님의 기대가 있기 때문이다. 그 기대는 ‘내 양을 먹이라’는 것이다. 수원교회가 이 지역에 있는 영혼들에게 복음을 증거하고 살리는, 내 양을 먹이라는 말씀을 실천하는 교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씀을 전했다.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에서 말씀을 전하는 고석찬 목사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에서 말씀을 전하는 고석찬 목사
봉헌 예배에서 축사하는 화재대책위원 정진모 목사
봉헌 예배에서 축사하는 화재대책위원 정진모 목사
봉헌 예배에서 축사하는 총회 구제부 부장 나기철 목사
봉헌 예배에서 축사하는 총회 구제부 부장 나기철 목사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 모습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 모습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 모습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 모습
새에덴교회를 대리해 감사패를 받는 김문기 장로
새에덴교회를 대리해 감사패를 받는 김문기 장로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 순서자들 모습
수원교회당 봉헌 예배 순서자들 모습
수원교회 담임 목사 부부와 정진모 목사, 이광복 장로(좌측부터)
수원교회 담임 목사 부부와 정진모 목사, 이광복 장로(좌측부터)

이어진 봉헌식에서는 대책위원서기 이민성 목사가 건축경과보고를 하고 대책위원장 황대근 목사가 수원교회 김옥기 담임목사에게 예배당 열쇠를 증정한 후 오랑교회 김대순 목사가 봉헌기도, 대책위원장 황대근 목사가 예배당 봉헌 선포를 하였다.

새로운 건축된 수원교회 모습
새로운 건축된 수원교회 모습
새로운 건축된 수원교회 모습
새로운 건축된 수원교회 모습
새로운 건축된 수원교회 모습(사택)
새로운 건축된 수원교회 모습(오른쪽 사택)

축하 및 광고 순서에서는 대책위원 정진모 목사, 총회 구제부 부장 나기철 목사가 축사, 부여기독교연합회장 조용호 목사가 격려사, 새에덴교회 김문기 장로와 대구동신교회 김인규 찬양사역자가 축가, 전청와대 대변인 박수현 전의원이 인사를 하고 충청노회장 최명호 목사가 수고한 교회와 개인들에게 감사패를 증정하고 본 부여수원교회 출신인 이광복 장로가 인사를 하고 수원교회 김옥기 목사가 인사 및 광고를 한 후 충청노회장 최명호 목사의 축도로 모든 순서를 마쳤다. 

불타는 부여 수원교회 모습
불타는 부여 수원교회 모습
작년 화재로 전소된 후 수원교회 모습
작년 화재로 전소된 후 수원교회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총회부흥사회 제36대 정기총회 12월 6일 열려
  • 남현교회 이춘복 목사 원로목사 추대 및 윤영배 목사 위임 감사예배 열려
  • 정년연구위원회, 수임안건 연구 주제 및 연구위원 선정 논의
  • 두란노교회, 12월 7일 임직.원로추대.은퇴감사예배 드려
  • 전국장로회연합회 제49차 정기총회, 28일 충현교회에서 열려
  • 통준위, 12월3일 GMS 본부에서 워크숍 가져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