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년연구위원회, 수임안건 연구 주제 및 연구위원 선정 논의
상태바
정년연구위원회, 수임안건 연구 주제 및 연구위원 선정 논의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19.12.11 0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4회 총회에서 정년과 관련된 헌의는 19건
젊은 목회자들 사역지 감소 등, 부정적인 여론도 만만찮아
위원장 고영기 목사, 연구보다 기도가 중요, 하나님의 지혜 구해야
정년연구위원회 임원 회의 모습
정년연구위원회 임원 회의 모습

총회 정년연구위원회(위원장 : 고영기 목사, 서기 : 이병설 목사, 총무 : 김종일 목사, 회계 : 정시호)가 11월 25일에 이어 12월10일 총회회관에서 임원 회의를 갖고 ‘제104회 총회 수임안건에 따른 연구주제 선정 및 이에 대한 연구위원 선정의 건’에 대하여 논의했습니다.

화기애애한 정년연구위원회 임원 회의 모습
화기애애한 정년연구위원회 임원 회의 모습

제104회 총회에서 정년과 관련된 헌의는 19건이며, 이 중 16건이 정년을 만 73세나 만 75세로 연장하자고 헌의하고 있고, 정년 연장 헌의의 근거로는 첫째, 농어촌 교회의 특수성, 둘째는 100세 시대 도래, 셋째는 타교단 이탈 방지 등, 세 가지로 나눌 수 있다. 그러나 교인들의 감소와 이로 인한 교단 내에서 젊은 목회자들의 사역지 부족, 나아가 사회에서의 정년도 아직 60세라는 현실적 문제에 기인한 부정적인 여론도 만만찮다.

정년연구위원회 임원 회의 모습
정년연구위원회 임원 회의 모습

이러한 고민의 연장선에서 위원장 고영기 목사는 위원회 활동에 앞서 “(정년 연장이) 총회뿐만 아니라 개 교회에 엄청난 영향을 주는 연구다. 따라서 사명감을 가지고 연구하고, 기도하면서 하나님의 지혜를 구하겠다”고 밝혔고, 함께 한 모든 임원들도 뜻을 같이했다. 

 

전도용품․교회용품전문몰
베       리       몰 www.verymall.co.kr
문의 ☎ 02-857-2507
  여러분의 작은 후원이 개혁의 초석이 됩니다.
개혁타임즈 후원 계좌 안내
신한은행 110-508-383878 개혁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중부노회분리위원회 중재로, 중부노회 분립 합의
  • 총회부흥사회 대표회장 이.취임감사예배 및 2020 신년하례회 열어
  • 한성노회분립위원회 주관, 김성경 목사 측 한성노회, (가칭) 개성노회 분립예배 드려
  • 총회 임원회 제13차 회의 주요 결의 사항
  • 영성목회연구원 제23회 총회 및 기독교북한선교회 총회 열려
  • 재경호남협의회, 정기총회 및 신년감사예배 가져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