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회 선관위, 「제107회 총회 선거 후보 등록 안내공고」와 「총회 선거규정」 게재
상태바
총회 선관위, 「제107회 총회 선거 후보 등록 안내공고」와 「총회 선거규정」 게재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2.02.2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9월21일 17차 개정안 적용

총대 경력 ‘6회’로 정리
선출직 임기 중인 자는 사임하고
차 회기 다른 선출직에 입후보 할 수 없다

등록일
7월 4일 오전 9시부터 8일 17시까지
추천받는 날부터는 선거 운동을 할 수 없다.

 

총회 선관위, 제2차 전체 회의 모습
총회 선관위, 제2차 전체 회의 모습

총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 소강석 목사, 이하 총회 선관위)가 기독신문 2월 22일 자에 「제107회 총회 선거 후보 등록 안내공고」와 「총회 선거규정」을 공지했다. 이에 따르면 제107회 총회 선거는 기존 총회선거규정(17차 개정안)으로 치르게 된다.

 

「제107회 총회 선거 후보 등록 안내공고」
기독신문 공지, 「제107회 총회 선거 후보 등록 안내공고」
기독신문 공지, 「총회 선거규정」
기독신문 공지, 「총회 선거규정」

총회 임원회와 규칙부의 마찰로 혼란을 주었던 총회 서기, 부서기, 회록서기, 부회록서기 입후보자의 총대 경력은 기존 총회 선거 규정대로 ‘6회’로 정리됐고, 제107회기부터 선출직 임기 중인 자는 사임하고 차 회기 다른 선출직에 입후보 할 수 없게 됐다. 다만 부임원에서 정임원이 되는 경우나 당연직은 예외로 하고, 총회 회계의 재정부장 출마는 가능하다.

총회 임원, 상비부장, 공천위원장, 기관장, 재판국원, 선거관리위원에 입후보할 목사와 장로는 봄 정기노회에서 본인이 참석한 가운데 추천을 받아야 하고 후보 등록은 7월 4일 오전 9시부터 8일 17시까지다. 그리고 봄 정기노회에서 추천받는 날부터는 선거 운동을 할 수 없다. 총회 선관위가 정한 선거 운동 기간 외의 선거 운동은 모두 불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북협 정기총회, 신임 대표회장에 김진하 목사 추대
  • 광신대 농어촌선교연구소, 5월12일 제1회 학술세미나 갖기로
  • 전국목사장로기도회, 은혜와 감동 가운데 마쳐
  • 제59회 전국목사장로기도회 개회
  • 호남지역장로회연합회, 부부수련회 가져
  • 서울지역노회협의회 정기총회, 신임 대표회장 최효식 목사 추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