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부활절 메시지
상태바
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부활절 메시지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2.04.15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의 사랑을 나눔으로
고난 받는 이들에 한 줄기
빛이 되기를 …
분노와 절망을 넘어서
생명과 희망을 증거하는
부활절이 되었으면 좋겠다."

 

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한국교회총연합 부활절 메시지

 
할렐루야! 죄와 사망의 권세를 물리치시고 부활하신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을 찬양합니다.
2022년 지금은 어느 때보다 십자가와 부활의 복음이 간절한 시대입니다. 지구촌을 뒤덮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한숨소리, 산불로 삶의 터전이 잿더미가 된 울진·삼척의 탄식소리, 우크라이나 땅에서 들리는 총성과 울음소리가 우리의 마음을 먹먹하게 합니다. 그러나 세상은 이웃의 아픔에 아랑곳하지 않고 탐욕을 채우기 위해서 무한경쟁을 일삼는 정글이 되고 말았습니다. 이러한 탐욕과 아집은 결국 모두를 대적하여 싸우는 절망의 미래를 만들고 말 뿐입니다.
십자가와 부활의 복음은 죽음의 형벌에 매인 죄인들을 향하여 생명의 소망을 선포합니다. 죽음의 권세를 이기시고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빛과 생명으로 인도합니다. 복음은 이해와 용납을 버리고 이웃을 해치면서까지 세상의 성공만을 얻으려는 저주에서 벗어나게 합니다. 복음은 미움과 증오 위에 서서 육신의 만족을 쫓는 어둠의 권세에 사로잡힌 처지에서 벗어나 서로 사랑하게 합니다. 증오와 보복과 원망의 소리가 가득한 이 세상에서 십자가와 부활의 복음만이 유일한 소망입니다.


한국교회는 울진·삼척지역의 산불피해를 지원하며 사랑의 집짓기 운동을 전개하고, 우크라이나의 전쟁종식과 평화를 기도하며 난민지원 활동을 펴고 있습니다. 우리의 사랑을 나눔으로 고난 받는 이들에 한 줄기 빛이 되기를 바랍니다. 전국교회가 부활절 연보를 이분들을 위해 사용하심으로 특별한 은혜를 경험하는 2022년 부활절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분노와 절망을 넘어서 생명과 희망을 증거하는 부활절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기뻐하는 한국교회 모든 성도들과 온 땅의 만민들에게 예수 생명으로 충만하며 기쁨과 감사의 예배와 삶이 회복되는 부활절이 되기를 축복합니다. 감사합니다.

 

2022년 부활절에

사단법인 한국교회총연합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공동대표회장 고명진 목사 외 3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북협 정기총회, 신임 대표회장에 김진하 목사 추대
  • 광신대 농어촌선교연구소, 5월12일 제1회 학술세미나 갖기로
  • 전국목사장로기도회, 은혜와 감동 가운데 마쳐
  • 제59회 전국목사장로기도회 개회
  • 호남지역장로회연합회, 부부수련회 가져
  • 서울지역노회협의회 정기총회, 신임 대표회장 최효식 목사 추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