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회 고시부, ‘2020 군목 강도사 고시’ 세부 계획 확정
상태바
총회 고시부, ‘2020 군목 강도사 고시’ 세부 계획 확정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0.02.13 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군목 강도사 고시’
2월 25일 총회회관에서
영어 강도사 고시, 2명 응시
고시부장 강재식 목사,
“군목, 계급장을 단 목사가 아니라 소명과 사명을 가진 목사"
고시부 임원회의 모습
고시부 임원회의 모습

총회 고시부(부장 : 강재식 목사, 서기 : 이재천 목사, 회계 : 이창수 목사, 총무 : 정상목 목사)가 2월12일 오전 총회회관에서 임원회를 갖고 이번 달 25일 오전 9시30분에 총회회관에서 열릴 ‘2020 군목 강도사 고시’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연기된 일반 강도사 고시 설명회 건과 일반 강도사 고시 출제 위원 워크샵 계획 건, 그리고 영어 강도사 고시 건에 대해 논의했다. 금번 영어 강도사 고시는 상당수 응시생들이 비자가 만료되어 2명만 일반 강도사 고시생들과 함께 치를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고시부 부장 강재식 목사
고시부 부장 강재식 목사
고시부 총무 정상목 목사
고시부 총무 정상목 목사

앞서 고시부는 군목부의 요청으로 지난 1월 6일 총회회관에서 ‘2020 군목강도사고시 세미나’를 가진 바 있으며, 당시 고시부장 강재식 목사는 세미나 참석자들에게 “군목이 계급장을 단 목사가 아니라 소명과 사명을 가진 목사이어야 함을 강조”한 바 있다.

고시부 임원회의 모습(자료 사진)
고시부 임원회의 모습(자료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광주 목회자 연합단체, ‘교회당 예배 중단’ 강요하는 졸속 행정 강력 비판
  • [긴급 제언] 코로나 19 사태와 주일 예배 중단 문제에 관한 제언
  • [샛강다리에서] 그 누구도 그렇게 묻지 않았다. _ 예배당에의 주일예배 중단을 보며
  • [속보]본 교단 광주양림교회,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으로 전격 폐쇄
  • 이재명 지사, '2m 거리 등, 교회 집회 조건부 허용'하기로
  • [샛강다리에서] 한국교회는 이제 코로나 19 이후를 대비해야 한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