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부, 어린이 세례자 성찬 참여 문제 놓고 자체 세미나 가져
상태바
신학부, 어린이 세례자 성찬 참여 문제 놓고 자체 세미나 가져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0.05.23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체 세미나, 어린이 세례자의 성찬 참여 문제와 퀴어신학 다뤄
5월 29일 여성 안수 등 놓고 자체 세미나 갖기로
결과는 총회 때까지 비공개 원칙 유지하기로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참석자들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참석자들 모습

총회 신학부(부장 고창덕 목사, 서기 신종철 목사, 회계 신현철 목사, 총무 홍성현 목사)가 5월22일 오전 10시 총회회관에서 논문 연구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04회기 총회 수임사항에 따른 연구’ 관련 건에 대한 자체 세미나를 가졌다.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부장 고창덕 목사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총회 신학부 자체 세미나 모습

이 날 자체 세미나에서는 어린이 세례자의 성찬 참여 문제와 퀴어신학이 다루어졌는데, 주제 자체가 총회 내에서 매우 민감한 관계로 매우 조심스럽고 신중하면서도 깊이 있게 진행됐다. 한편 신학부는 다음 주인 5월 29일에 여성 안수 등에 대한 자체 세미나를 갖기로 했고, 논의 결과에 대해서는 사안의 민감함과 중대성을 감안해 총회 때까지 비공개 원칙을 유지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교총 3인 대표, 정세균 총리에 제한적 주일 대면예배 요청
  • 개혁타임즈가 선정한 올해의 본 교단 10대 뉴스
  • 총회신년하례회, 초청자만 참석, 총회회관에서 열려
  • 정세균 총리 면담에 대한 한교총 대표 소강석 목사의 입장
  • 【신년대담】 GMS 이사장 이성화 목사와의 대담
  • 주다산교회의 위드 코로나 시대 극복을 위한 특별한 송년 모임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