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록검사부, 2차 노회록검사 진행
상태바
노회록검사부, 2차 노회록검사 진행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0.08.01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회록 작성이 갈수록 개선되어지고 있다.
노회록검사부 부원, 워크샵 필요
각 노회 서기와 회록서기, 노회록 작성에 대한 워크샵 필요

 

노회록검사부 2차 검사 진행 모습
노회록검사부 2차 검사 진행 모습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총회장 김종준 목사) 노회록검사부(부장 유승학 장로, 서기 이종문 목사, 회계 이성현 장로, 총무 홍순율 장로)가 30일 오전 총회회관에서 모여 노회록검사를 진행했다. 노회록검사부는 지금까지 2차에 걸쳐 노회록검사를 진행했다.

 

노회록검사부 2차 검사 진행 모습
노회록검사부 2차 검사 모습, 부장 유승학 장로(왼편) 모습 
노회록검사부 2차 검사 진행 모습
노회록검사부 2차 검사 진행 모습

2차에 걸친 노회록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노회록검사부는 첫째, 노회록 작성이 갈수록 개선되어지고 있다고 밝혔고, 둘째, 노회록검사부 부원들에게 대한 워크샵이 필요하며, 셋째, 각 노회 서기와 회록서기를 참석시켜 노회록 작성에 대한 워크샵이 필요하며, 이를 위해 예산 증액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아울러 노회록은 가급적 수기로 작성하는 것을 원칙으로 해야 하며, 일부 노회에서 노회록을 회록서기가 아니라 여성 사무직원들에게 대필시키는 것으로 보인다며 이는 개선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부 방역 지침 완화, 300석 이상 50명, 300석 미만 20명
  • 목사 부총, 장로 부총 후보 연석 탈락 충격 속, 후폭풍 차단 고심
  • [속보] 총회, 당일 온라인 분산 개회 유력
  • 비대면 예배 원칙 유지, 영상예배 제작 참여 교인 자격은 완화
  • 제105회 총회, 정치부 보고 일괄 상정 처리
  • 제105회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개회부터 선거까지 현장 스케치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