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열어
상태바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열어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0.11.2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기, 실행위에 제105회 총회 결의사항 보고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결의
여성안수 불가, 여성강도권, 현행(헌법)대로 채택되고 실행되도록 청원하기로
WEA, 제104회 입장 확인하되 오류나 문제점 발견되면 추가 연구
총회 공식 예배와 행사, 예배모범에 준해 진행, 총회 임원회에 청원하기로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모습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모습

총회 신학부(부장 : 신현철 목사, 서기 : 임종구 목사, 회계 : 한종욱 목사, 총무 : 박세형 목사)는 지난 11월 17일 오전 10시에 임원회와 11시에 제1차 실행위원회를 열었다. 1부 예배에서 부장 신현철 목사는 요한계시록 2:1-7을 통해 “신학함의 방향”이라는 제목으로 설교하면서 "총회 신학부는 신학과 교리의 문제를 정치적인 목적을 가지고 악용하거나 특정 대상을 곤란하게 하기 위한 선하지 못한 의도를 가지고 진행되어서는 안 된다고 말하고 에베소교회가 교리의 문제에 집중하다가 처음 사랑에 소홀했던 점에서 우리가 교훈을 얻어야 한다"고 말씀을 전했다.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모습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모습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부장 신현철 목사 모습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부장 신현철 목사 모습

이어 회무에 들어가 서기 임종구목사가 회원을 점명하고 부장이 개회를 선언한 후 제105회 총회 임원회가 신학부로 보내온 총회 결의사항 통지를 보고하였다. 105회 주요결의사항을 보면,

1. 퀴어신학은 명백한 이단이며 철저히 배격되어야 하고 퀴어신학을 성경에 근거한 해석으로 여겨 추종하는 자 또는 단체는 이단으로 간주해야 한다.

2. 창세기 19장 ‘소돔과 고모라 사건’의 핵심은 반드시 동성애 죄가 있음을 명백히 가르쳐야 한다.

3. ‘말씀이 육신을 입어’와 ‘말씀이 육신이 되어’중에서 우리 교단 신학에 적합한 것은 ‘말씀이 육신이 되어’이다.

4. 개역개정판 성경 시편 16편 10절은 “주의 거룩한 자를 멸망시키지 않으실 것임이니이다”로 번역하기보다는 ‘주의 거룩한 자가 멸망하도록 내어주지 않으실 것임이니다’로 번역하는 것이 원문 직역에 더 가깝다고 할 것이다. 그러나 이 번역이 예수님의 부활을 부정하는 번역이라고 볼 수는 없고, 다만 목회자가 그리스도의 부활과 연계하여 교인들에게 잘 설명하는 것이 필요하다.

5. 총회 재판국의 교리재판은 가급적 신학부에 의뢰하여 그 해석에 근거해 재판하든지, 총회 재판국 자체적으로 개혁주의 신학자를 선정하여 이를 근거로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이다.

6. 신학적인 문제와 관련한 헌의는 총회 현장에서 즉시 처리하기보다 신학부에 의뢰하여 충분히 연구토록 한 후 차기 총회에서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한 것이다.

7. 뉴스엔죠이는 진보주의적, 자유주의적 입장을 표명하는 언론으로 간주할 수 있다. 그러나 기사에 대한 반론 보도를 보장하고 있으므로 어떤 특정 신학이나 주의를 가지고 있다고 쉽게 규정하기는 어렵다. 따라서 개별기사와 보도에 대하여는 개 교회의 담임목사와 당회가 신중하고 분별력 있게 성도들을 지도하는 것이 필요하며 교단적 차원의 대응은 신학부보다 반기독교대책위원회나 교회생태계특별위원회에 맡겨 처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8. 신학연구위원회 구성 청원과 우리 교단의 신학적 입장을 표방하는 선언문 작성 청원은 신학부로 보내기로 하다.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모습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모습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서기 임종구 목사 모습
총회 신학부 제1차 실행위원회, 서기 임종구 목사 모습

이어 신학부 사업계획안을 임원회에 맡겨 진행하도록 허락하고 3가지를 실행위원회에서 결의하였다.

1. 제105회 총회시 신학부가 현장에서 보고하고 동의, 재청과 함께 결의 받은 여성안수 불가, 여성강도권은 현행(헌법)대로의 결정은 총회현장의 결의이므로 총회 임원회에 결의된 대로 회록이 채택되고 실행되도록 청원하기로 하다.

2. WEA에 관해서는 104회 때 연구한 5인 교수의 연구물 가운데 추후 오류나, 문제점이 구체적으로 발견되면 이 부분에 대해서 더 연구하도록 하고, 신학부는 제104회 결의의 입장에 있음을 확인하다.

3. 총회의 공식적인 예배와 행사시 예배모범에 준하여 예배와 행사를 진행해 줄 것을 총회 임원회에 청원하기로 하다.

이 날 열린 제1차 실행위원회에서는 지난 회기 신학부의 WEA 연구 결과물을 존중해야 한다는 입장과 제105회 총회에서 원하는 것이 무엇이냐는 사이에서 열띤 토론이 있었고, 또한 지난 달 29일에 열렸던 ‘합동ㆍ개혁 교단합동 15주년 기념 감사예배’를 놓고도 행사 성격이 이해는 되지만 그래도 총회 공식 예배와 행사이므로 예배모범에 준하여 진행되었으면 좋았겠다는 의견이 다수였다. 한편  앞서 열린 임원회에서는 제104회 신학부 주요 결의 사항 각 노회에 보내 2021년 목회계획을 세울 때 총회의 신학적 결의 사항을 준수하도록 공지하기로 했다.

 

제105회기 신학부, 첫 임원회 모습
제105회기 신학부 임원회 모습(자료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총회 재판국, ‘제105회기 총회재판국 워크숍’ 가져
  • ‘합동ㆍ개혁 교단합동 15주년 기념 감사예배’, 축제 분위기 가운데 열려
  • 대암교회, 배광식 목사 부총회장 취임 및 임직.은퇴감사예배 드려
  • 이단피해대책조사연구위, 경선거쳐 배만석 목사 위원장 선출
  • 총회장 소강석 목사, CTS 제24대 공동대표이사 취임
  • 100여명 참석한 가운데 ‘수도노회 장로회 회원부부수련회’ 가져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