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호남 출신 차기 출마 예상자 단일화 시도
상태바
오늘 호남 출신 차기 출마 예상자 단일화 시도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1.02.05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6회 부총회장 3판전 예상,
김상현 목사, 권순웅 목사, 민찬기 목사
3파전일 경우 당선이 어렵다는 인식 아래
호남 원로들이 단일화 중재 나서

 

김상현 목사 모습
김상현 목사 모습
민찬기 목사 모습
민찬기 목사 모습

제106회 부총회장 후보로 김상현 목사(목장교회 시무), 권순웅 목사(주다산교회 시무), 민찬기 목사(예수인교회 시무)의 출마가 유력한 가운데 호남 출신의 후보들이 2월 5일 서울 모처에서 모여 단일화를 시도하기로 해 그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3파전이 될 경우 호남 출신의 후보 당선이 어렵다는 인식이 팽배한 가운데 호남의 원로들이 두 후보와 함께 자리를 마련하고 단일화시도에 나설 것으로 보여진다.

 

김상현 목사와 민찬기 목사 모습
김상현 목사와 민찬기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년대담】 권순웅 목사, 기자들과 신년대담 가져
  • 신년 맞아 제106회 총회 임원 후보들 윤곽 드러내
  • 재경 호남협 정기총회, 신임대표회장 이규섭 목사 선출
  • 부활절연합예배, 4월 4일 오후 4시 사랑의교회에서
  • 소강석 총회장, 교단 소속 12인 정이사 전원 선임 거부 배수진
  • 총신개방이사후보추천, 임시 이사측 김양재 목사 등 여성몫 추천으로 결렬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