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총 울진 산불 사랑의 집, 1차로 52가구 선정 발표
상태바
한교총 울진 산불 사랑의 집, 1차로 52가구 선정 발표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2.06.15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말까지 모금 마감
8월부터는 입주 예정
추후 사업, 한국해비타트 진행

 

한교총, 「한국교회 울진 산불 사랑의 집짓기 운동 견본주택 개관감사예배」 드려
한교총, 「한국교회 울진 산불 사랑의 집짓기 운동 견본주택 개관감사예배」 모습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류영모 목사, 이하 한교총) 사랑의 집짓기 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14일 홈페이지를 통해 울진 사랑의 집 짓기 사업 대상가구로 모두 52가구를 선정 발표했다. 이에 앞서 추진위는 지난 523일부터 울진신문 등을 통해 대상자 신청을 공고하고, 68일부터는 견본주택 개관식을 시작으로 11일까지 신청서를 접수했다.

당초 추진위는 1차분으로 35가구를 선정하고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었으나, 산불피해 가구 중 자기 소유 지번 거주자와 기초생활 보장 수급자, 장애인 가정 및 지역교회 목회자 추천 가구, 일반 가구 순으로 신청을 받아본 결과 모두 55가구가 기한내 접수하였고, 그 가운데 택지를 마련하지 못한 3가구를 제외한 52가구에 대하여 시공에 들어가기로 했다. 추진위는 신청공고에서 1차분 35가구를 선정하고, 추가로 선정이 필요한 경우 1차 신청자를 대상자로 선정할 수 있음을 명시한 바 있다.

 

한교총, 「한국교회 울진 산불 사랑의 집짓기 운동 견본주택 개관감사예배」 드려
한교총, 「한국교회 울진 산불 사랑의 집짓기 운동 견본주택 개관감사예배」 드려
한교총, 「한국교회 울진 산불 사랑의 집짓기 운동 견본주택 개관감사예배」 드려
한교총, 「한국교회 울진 산불 사랑의 집짓기 운동 견본주택 개관감사예배」 드려

이와 관련하여 본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는 전체 신청자가 52가구이기 때문에 신청한 모든 가구를 대상자로 선정하여 공사를 진행할 것이며, 이에 따른 모금은 6월 말까지 완료하고, 공사 진척에 따라 8월부터는 입주하게 될 것이라고 밝히고, “모금에 협조해준 기업과 교단과 교회에 감사를 드리며, 무엇보다 지역에서 대상자 선정을 위해 수고해준 울진기독교연합회와 울진 지역에서 생활하는 모든 분들에게 작은 위로와 기쁨이 되며, 마을공동체 회복이라는 본래의 목표가 잘 이행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교총과 이번 사업을 협력하고 있는 한국해비타트는 신청자 중에서 택지가 마련되지 않는 3가구를 포함해 추가신청을 받아 최소 10가구 정도는 추후 대상 가구로 지정하여 주택을 제공하기로 했다.

한편 앞서 예장 합동 총회는 구제부(부장 나은영 장로)를 통해 한교총 사랑의 집짓기 추진위에 4가구분에 해당하는 2억원을 전달한 바 있다.

 

구제부, 한교총에 울진.삼척 산불 피해 주택 건축위해 1억5천만원 전달 모습
구제부, 한교총에 울진.삼척 산불 피해 주택 건축위해 지원금 전달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53회 총회 전국교역자 하기수양회, 은혜가운데 마쳐
  • 중부협의회 ‘제28회기 정기총회’, 대표회장에 김정설 목사 추대
  • 전국장로회, 하기부부수련회 마쳐
  • 2022년도 일반 강도사 고시 합격자 406명 발표
  • 영남협의회, ‘영남지역 취임감사예배 및 친선족구대회’ 열어
  • 김진하 목사, 총신대신대원 제32대 총동창회장 취임감사예배드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