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총회장 송병원 장로 새해인사
상태바
부총회장 송병원 장로 새해인사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1.01.08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밤이 깊어지면 새벽이 옵니다.
협력하여 어려운 질고를 능히 이겨 나갑시다.

 

부총회장 송병원 장로 모습
부총회장 송병원 장로 모습

부총회장 송병원 장로 새해인사

동영상 바로가기 https://youtu.be/DfvotzWrJn4

 

부총회장 송병원 장로 모습
부총회장 송병원 장로 모습

 

새해인사 전문

할렐루야. 산이 높으면 골이 깊습니다. 또한 밤이 깊어지면 새벽이 옵니다. 저희는 지난 2020년 참으로 어려운 질고를 겪어 왔습니다. 또한 지금도 마찬가지고 그 와중에 있습니다. 하지만 선하신 하나님께서 합력하여 선을 이루실 줄 믿고 감사함을 드립니다. 많은 어려움과 환난과 시련이 있지만 이것을 능히 이길 수 있는 능력을 주시는 우리 하나님께 감사하고 그 힘을 입어서 이런 어려운 질고를 능히 이겨 나갈 수 있도록 서로 간에 협력하며 기도하는 저희들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새해 원단의 여러 목사님, 장로님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교총 3인 대표, 정세균 총리에 제한적 주일 대면예배 요청
  • 개혁타임즈가 선정한 올해의 본 교단 10대 뉴스
  • 정세균 총리 면담에 대한 한교총 대표 소강석 목사의 입장
  • 중대본 발표, 제한적 대면 예배 관련 종교단체 세부사항 자료
  • 총회신년하례회, 초청자만 참석, 총회회관에서 열려
  • 【신년대담】 GMS 이사장 이성화 목사와의 대담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