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장총,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 열어
상태바
한장총,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 열어
  • 개혁타임즈(Reformed Times)
  • 승인 2021.05.14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장총,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기념식'
7월 8일 오후 2시 꽃동산교회에서

'한국 장로교의 날 기념 학술 포럼'
7월13일 오후 2시 한국교회백주년기념관

 

한국장로교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 모습 

한국장로교총연합회(대표회장 : 김종준 목사, 이하 한장총)가 13일 오전 11시에 대치동 예장 합동 총회회관에서 한국 장로교의 날 준비위원회(위원장 : 고영기 목사)가 주관하는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를 준비위원장인 예장 합동 총무 고영기 목사와 준비위원회 임원들과 각 분과위원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었다.

먼저 준비위원장인 고영기 목사의 인도와 설교로 예배를 드리고 고영기 목사의 사회로 회무 처리에 들어가 총무 황연식 목사의 경과 보고를 들은 후 안건을 심의하고 처리했다.

 

한국장로교한국장로교총연합회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 모습

처리된 주요 안건으로는 첫째는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기념예배', 둘째는 '한국 장로교 역사탐방 및 안보기도회', 셋째는 '장로교의 날 기념 학술 포럼' 등이다.   

먼저 가장 주안점을 두는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기념예배'는 코로나 현실에 맞춰 어쩔 수 없이 공식 명칭을 예배가 아니라 ‘한국 장로교의 날 기념식’으로 정하고, 7월 8일 오후 2시에 ‘다음세대를 세우자’(삿 2: 10)를 주제로 상계동 꽃동산교회(담임 : 김종준 목사)에서 개최하기로 했다.

준비위원회는 이번 행사를 통하여 "한장총이 연합과 일치를 위해 활동해 온 지난 역사를 돌아 보고 코로나19 감염증 팬데믹 이후 교회 회복과 지속 가능한 개혁을 위한 교회연합운동의 대안 및 실천 과제를 제시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 장로교의 날 기념식’은 방역 거리두기 기준으로 현 단계에서는 200명 미만, 2단계에서는 100명 미만이 참석하되, 한장총 회원 교단 총회장, 총무, 사무총장, 임원, 평신도 지도자, 다음 세대, 꽃동산교회 교인들이 참석하게 될 예정이다. 특히 준비위원회는 각 회원 교단 신대원 총학생회 임원들을 약간명씩 초청하기로 했으며,  다음세대 세우기와 관련한 비전선언문도 채택할 예정이다.

 

한국장로교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 모습
한국장로교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 모습

이 날 준비위원회 회의에서는 위 안건 외에 6월 21-22일 일정으로 백령도 중화동교회를 중심으로 ‘한국 장로교 역사탐방 및 안보기도회’를 진행하기로 했고, 7월 13일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장로교의 날 기념 학술포럼’도 개최하기로 했다. '학술포럼' 발제자로는 서창원 목사(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와 변창배 목사(예장 통합 사무총장)가 나설 예정이다.

 

한국장로교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제13회 한국 장로교의 날 2차 준비위원회의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총신대 신대원총동창회 정기총회, 배만석 목사 회장 추대
  • 전국목사장로기도회, 무엇을 남겼나?
  • [샛강다리에서] 총회장을 더 이상 진흙탕 싸움에 끌어 들이지 마시라!
  • 예장 합동 제58회 전국목사장로기도회, 새에덴교회에서 열려
  • 전국목장기도회 때 초연할 『불의 연대기』, 베일벗어
  • 서울지역노회협 정기총회, 신임 대표회장 윤두태 목사 선출
  • -->